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함흥차사' 빗썸·코인원 신고수리...모호한 금융당국 해명 논란 자초

빗썸·코인원 신고수리 두 달째 무소식

금융업계선 농협 AML 시스템 문제 아니냐는 추측도

농협·빗썸은 "사실무근"

FIU "수리 지연은 업무 과중 때문" 해명

하지만 업계에선 특정거래소 특혜 의혹 제기

출처=금융정보분석원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과 코인원의 가상자산사업자 신고 수리 결과가 두 달째 안갯 속에 빠지면서 업계에서 다양한 억측이 피어오르고 있다. 더욱이 금융당국이 신고 수리 지연 이유에 대해 명쾌한 답변을 내놓지 않아 시장의 혼란을 부추기는 것 아니냐는 지적까지 나온다.

1일 금융위원회 산하 금융정보분석원(FIU)에 따르면 현재까지 가상자산사업자 신고 수리를 받은 암호화폐 거래소는 업비트와 코빗 두 곳 뿐이다. 업비트는 지난달 17일 사업자 신고 3주 만에 수리됐고, 코빗은 지난달 1일 신고수리를 받아 두 번째 가상자산사업자가 됐다. 하지만 코빗보다 하루 먼저 사업자 신고를 마친 빗썸과 코인원은 두 달이 다되도록 아무런 결과를 통보받지 못했다.



4대 거래소인 빗썸과 코인원의 신고 수리가 기약 없이 늦어지자 업계에선 다양한 추측이 제기되고 있다. 먼저 빗썸은 실소유주로 알려진 이정훈 전 빗썸홀딩스 의장을 둘러싼 대주주 리스크가 발목을 잡고 있다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이 전 의장은 지난 7월 BXA 토큰 상장 관련 사기 혐의로 검찰에 기소돼 현재 재판을 받고 있다. 경쟁사 대비 상장 코인 수가 여전히 많은 것도 문제로 꼽힌다. 지난달 29일 기준 빗썸 원화 마켓에 상장된 암호화폐는 총180개다. 이미 신고 수리를 받은 업비트가 157개, 코빗이 66개인 점을 고려하면 여전히 많다. 코인원도 비슷한 문제를 갖고 있다. 상장된 암호화폐가 188개에 달하고 특히 국내 거래소에서만 거래되는 이른바 ‘김치코인’의 갯수는 4대 거래소 중 가장 많다.

일각에서는 거래소 내부 문제가 아니라 실명계좌 제휴은행인 농협은행 측에서 아직 해소하지 못한 이슈가 있는 것 아니냐는 주장도 나온다. 한 금융업계 관계자는 “농협은행에서 실명계좌를 발급받은 두 거래소 모두 사업자 수리를 받지 못하고 있는 점을 봤을 때 신고수리가 늦어지는 건 은행과 관련된 것 아니냐”며 “은행 AML 시스템 연동이 되지 않고 있다는 이야기가 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농협은행은 “당국으로부터 AML 시스템에 문제가 있어 신고수리가 지연되고 있다는 이야기는 전혀 듣지 못했다”며 관련 의혹을 강하게 부인했다.

두 거래소의 신고 수리가 지연되면서 오락가락하는 금융당국의 기준에 대한 불만도 제기된다. 신고 수리가 늦어지는 이유에 대해 명확한 설명 없이 ‘일단 기다리라’는 시그널만 보내고 있어서다. 실제 금융당국은 거래소들의 질의에 “처리 업무가 많아 수리 일정이 밀린 것"이라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빗썸과 코인원이 은행으로부터 실명인증 계좌를 발급받을 때 엄격하게 따졌던 자금세탁방지(AML) 시스템 관련 기준이 다른 거래소에서는 느슨하게 적용된 것이 드러나면서 ‘특혜 의혹’까지 불거지고 있는 상황이다. 금감원은 최근 실시한 AML 부문검사에서 케이뱅크의 AML 시스템과 인력이 부족한 것으로 판단하고 양해각서(MOU) 맺고 시스템 개선을 유도하기로 했다. 만약 빗썸과 코인원의 신고 수리 지연 배경에 AML 시스템 문제가 자리잡고 있다면 케이뱅크 계좌를 사용하는 업비트가 가장 먼저 사업자 수리 신고를 받은 것을 놓고 형평성 논란이 불거질 수밖에 없다. 한 거래소 관계자는 “지난 8월 업비트가 처음으로 사업자 신고를 할 때는 FIU에서 사업자 신고를 접수 받는 부서가 어디인지도 업계 내에선 알려지지 않았다"면서 “다른 거래소들 입장에선 당국이 업비트에 특혜를 주고 있는 것 아니냐는 의심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암호화폐 관련 사기 피해를 입으신 투자자 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click)

김정우 기자
woo@decenter.kr
<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메일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