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비트코인 재미없어” 알트코인 달려드는 투자자들

주요 거래소서 비트코인 거래량
두달 새 40% 이상 급감
단기간에 급등락하는
알트코인에 투자자 몰려

  • 이태규 기자 classic@sedaily.com
  • 2021-04-13 09:01:28
“비트코인 재미없어” 알트코인 달려드는 투자자들
12일 서울 빗썸 강남센터 시세 전광판에 비트코인 시세가 표시되어 있다. /연합뉴스

비트코인의 국내 거래량이 최근 두 달 사이에 40%나 줄었다.


13일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1월 50만 2,402개가 거래됐지만 지난달에는 거래량이 29만 8,551개에 머물렀다. 두 달 사이 40.6%나 줄었다. 빗썸에서도 상황은 비슷했다. 올해 1월 33만 1,272개가 거래됐지만 지난 3월에는 19만 6,530개가 거래됐다. 40.1%가 감소했다.


다른 거래소를 봐도 코빗에서 비트코인은 1월 1만 3,410개가 거래됐지만 지난달 8,435개로 줄었고 고팍스에서도 같은 기간 1만 5,052개에서 1만 28개로 감소했다.


이에 대해 업계에서는 투자자들이 보다 높은 수익을 볼 수 있는 알트코인(비트코인 외 가상화폐)으로 옮겨간 결과라고 풀이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개당 7,800만원 수준이다. 하루에도 급등락을 반복하는 알트코인에 비해 기대할 수 있는 수익률이 낮다. 실제 도지코인 거래량은 업비트 원화 시장에 지난 2월 24일 상장한 이후 3월 180억 1,340만개가 거래됐다가 4월에 500억 730만개가 거래됐다.


/이태규 기자 classic@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