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시바이누 코인 덕에···"400만원 투자해 1조원 벌어"

작년 8월부터 시바이누코인 70조개 이상 사들여

이후 1년새 9억 배 이상 폭등

해당 물량 풀릴 경우 변동성 극대화 우려도

/출처=셔터스톡


시바이누 코인(SHIB)이 폭등한 가운데 이에 투자해 1조원에 달하는 막대한 수익을 거둔 투자자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8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한 암호화폐 지갑 주소의 소유자는 작년 8월부터 44회에 걸쳐 3,400달러(약 398만 원)어치의 시바이누 코인을 사들였다. 약 70조 2,000억 개의 시바이누 코인을 매수한 것이다.

이후 시바이누 코인의 가격이 1년 새 9억 배 이상 폭등하면서 해당 지갑 주소가 보유한 시바이누 코인의 가치는 15억 5천만 달러(약 1조 8,149억)로 치솟았다. 400만 원 가량을 투자해 1조원 이상의 수익을 올린 셈이다.

이에 일각에서는 해당 지갑 주소의 물량이 대규모로 시장에 풀릴 경우 시바이누 코인의 변동성이 극에 달할 것이라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왔다.

28일 오후 4시 24분 코인마켓캡 기준 시바이누 코인은 전일 대비 19.40% 상승한 0.00006434달러(약 0.08원)에 거래되고 있다. '도지코인(DOGE) 킬러'를 자청하며 등장한 시바이누 코인은 지난주에만 2배 이상 뛰는 등 최근 폭등세를 연출했다. 시가총액은 379억 달러(약 44조)를 돌파하며 도지코인(397억 달러)의 암호화폐 전체 시총 9위 자리를 넘보고 있다.

암호화폐 관련 사기 피해를 입으신 투자자 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click)

홍유진 기자
rouge@decenter.kr
<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메일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