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이홍규 언체인 대표가 분석한 각국 정부가 중앙은행 발행 디지털화폐(CBDC)에 주목하는 6가지 이유

블록체인 기술로 완벽한 복원력 가진 시스템 개발
추적 가능한 익명성 추구
코로나19 여파…재난지원금 지급 방식 고민

  • 도예리 기자 yeri.do@
  • 2020-12-01 17:56:49
이홍규 언체인 대표가 분석한 각국 정부가 중앙은행 발행 디지털화폐(CBDC)에 주목하는 6가지 이유
1일 이홍규 언체인 대표가 온라인으로 UDC2020에서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출처=두나무.

“중앙은행 발행 디지털화폐(CBDC)는 항상 복원이 가능한 안전한 시스템을 구축해 실물 화폐를 대체하려 한다는 점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필요성과 특징을 가장 잘 보여줄 수 있는 영역입니다.”


1일 이홍규 언체인 대표는 온라인으로 진행된 UDC2020 두번째 연사로 나서 CBDC를 주제로 발표했다. 언체인은 라인의 블록체인 개발사다. 그는 전세계 국가에서 CBDC에 관심을 갖는 이유를 6가지로 분석했다.


첫 째는 금융 포용력이다. 현금 사용이 줄고, 신용카드·각종 페이 등 민간이 운영하는 지급결제시스템 사용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 이 대표는 “제일 안전한 건 국가에서 운영하는 현금인데 현금 사용 비중이 줄고 있다”며 “(이에 대응해) 국가 차원에서 완전 안전한 금융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CBDC가 논의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두 번째는 복원력이다. 민간에서 주도하는 지급결제시스템에 장애가 발생할 경우 많은 사람이 피해를 볼 수 있다. 이 대표는 “완벽한 복원력을 갖고,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 가능한 디지털 화폐를 만들고자 하는 게 CBDC”라고 설명했다.


세 번째는 결제시스템의 복잡성이다. 그는 “QR코드 결제를 하려고 하면 여러 개 QR코드가 있어 복잡하다”며 “그렇다고 한 곳에서 QR코드 결제를 독점해도 위험하다”고 밝혔다. 이 같은 문제점을 보완하고자 각국에서 CBDC를 검토 중이란 이야기다. 역외결제의 불편함도 CDBC가 해소할 수 있다고 그는 내다봤다.


다섯 번째는 추적 가능한 익명성이다. 현금은 익명성이 있어 범죄가 발생했을 때 추적이 어렵다. 각국 정부는 이 같은 단점을 CBDC로 보완하고자 한다. 현금처럼 익명성을 지니지만 범죄가 일어났을 때는 법적 절차에 따라 추적이 가능하도록 CDBC를 개발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마지막은 국가 재정을 기업이나 개인에게 나눠줄 때 적절한 수단으로 CBDC가 기능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대표는 "특히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국가 재정을 국민에게 옮겨줘야 하는 수요가 증가하면서 각국에서 CDBC 연구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도예리 기자 yeri.do@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