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이준행 고팍스 대표 "블록체인은 '유튜브'…자율성 부여한다"

  • 노윤주 기자 daisyroh@
  • 2020-11-27 12:17:09
이준행 고팍스 대표 '블록체인은 '유튜브'…자율성 부여한다'
27일 이준행 고팍스 대표가 더 컨퍼런스 2020에 참여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고팍스 제공

"유튜브의 등장으로 매스미디어에서 1인 미디어로 대세가 바뀌었다. 블록체인은 금융 분야의 유튜브다."


이준행 고팍스(스트리미) 대표는 27일 서울 인터콘티넨탈 코엑스에서 열린 '더 컨퍼런스 2020' 행사에 참여해 암호화폐 거래소의 사업 전략에 대해 발표했다.


이 대표는 블록체인을 유튜브에 비유했다. 그는 "예전에는 모래시계와 같은 드라마가 모두의 사랑을 받았다면 지금은 1인 콘텐츠가 다양한 사람들에게 고루 사랑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유튜브의 등장으로 방송국이 아니더라도 누구나 영상을 만들고 유통할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그는 블록체인이 탄생하면서 금융 소외자들도 금융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전망했다. 블록체인은 중앙 관리자가 없고, 국가의 허가 없이도 인터넷만 있다면 운영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이준행 대표는 "블록체인을 통해 주변에 은행이 없어도, 정치적 불안 및 사회적 불안으로 금융을 이용하지 못해도 금융 활동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준행 대표는 블록체인과 암호화폐를 금융 관점에서 해석했다. 이에 기존 금융시장 참여자들과 어떻게 협력할 수 있는지 또 거래소의 역할은 무엇인지 분석했다.


이 대표는 "은행을 비롯한 여러 참여자가 블록체인·가상자산(암호화폐) 시장에 진입 중"이라며 "거래소는 국내외 가상자산사업자(VASP)와 네트워크 구축에서 두각을 나타낼 것"이라고 말했다.


금융인프라가 부재한 국가들의 자본 시장을 블록체인 기반으로 대체할 수 있다고도 전망했다. 그는 "블록체인을 통해 글로벌 비즈니스를 키울 수 있다"며 "거래소 혼자서 하기는 어렵고, 정부의 지원 그리고 금융권과의 협력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고팍스는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정보보호 산업발전 유공 표창을 받았다. 이 표창은 정보보호 공시제도 활성화에 기여한 기업에게 수여하는 것으로 올해 처음 시행됐다.



/노윤주 기자 daisyroh@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