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집콕중인 밀레니얼·Z세대…영상 콘텐츠 소비 늘었다

1인 크리에이터·유튜버·BJ 영상 시청 빈도 가장 많이 늘어나
넷플릭스서 여러 편 몰아보기 좋아해

  • 노윤주 기자 daisyroh@
  • 2020-06-09 11:09:24
집콕중인 밀레니얼·Z세대…영상 콘텐츠 소비 늘었다
/출처=대학내일20대연구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집에서 보내는 여가 시간이 길어졌다. 이에 밀레니얼·Z세대(MZ세대)의 미디어 콘텐츠 이용 시간도 큰 폭 증가했다.


9일 대학내일20대연구소는 MZ세대를 대상으로 진행한 '미디어·콘텐츠 이용 행태와 관련 인식 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이 조사는 최근 한 달 내 미디어·콘텐츠를 이용한 경험이 있는 전국 만 15세 이상 34세 이하 남녀 900명 표본을 대상으로, 지난 5월 12일부터 18일까지 7일간 구조화된 설문지를 활용한 온라인 패널 조사 방법으로 실시했다.


1인 크리에이터·유튜버·BJ 영상 가장 많이 시청…TV 프로그램도 매일 본다


응답자 중 88.4%는 코로나19로 인해 이용 빈도가 높아진 콘텐츠가 있다고 답변했다. 시청 빈도가 가장 많이 증가한 콘텐츠는 '1인 크리에이터·유튜버·BJ 영상(57.2%)'이었다. 다음으로는 △TV프로그램(42.6%) △스트리밍 음악(29.2%) △웹예능(25.8%) △신문·뉴스·기사(19.9%) 순으로 소비가 늘어났다.


이 중 1인 크리에이터·유튜버·BJ 영상의 하루 평균 시청 시간은 주중 130.7분, 주말 171.4분으로 집계됐다. 응답자 중 52.6%가 거의 매일 해당 영상을 시청하고 있었다. TV프로그램을 거의 매일 이용하고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58.7%에 달했다. 하루 평균 시청 시간은 주중 114.2분, 주말 169.2분으로 나타났다.


한 번에 몰아보기 선호…넷플릭스 가장 좋아해


MZ세대는 콘텐츠를 몰아보는 것을 선호했다. 넷플릭스, 유튜브 등 스트리밍 서비스 플랫폼에서 한 시즌의 모든 회차를 한 번에 공개하는 데 익숙해진 모습이다.


최근 한 달 동안 TV프로그램 유형별 주 시청 방법을 물었을 때, ‘여러 편을 한꺼번에 몰아본다’고 응답한 비율은 △해외 드라마(78.7%) △국내 드라마(35.8%) △예능·버라이어티(26.1%) 순이었다. 웹드라마와 웹예능을 몰아본다는 비율도 각각 51.2%, 47.9%에 달했다.


MZ세대가 가장 선호하는 유료 스트리밍 서비스는 '넷플릭스(43.1%)'로 집계됐다. 2위는 유튜브 프리미엄(22.6%)이었다. △티빙(8.4%) △웨이브(7.9%) △왓챠플레이(3.8%) 등도 뒤를 이었다.


스트리밍 서비스에서 TV프로그램을 선택할 때는 ‘보고 싶은 TV프로그램을 직접 검색(41.3%)’한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뒤이어 △인기 순위에서 선택(21.9%) △홈 화면 추천 리스트에서 선택(13.4%) △신규·추천·맞춤 영상 알림 수신 후 선택(9.7%) 순으로 응답했다.




/노윤주 기자 daisyroh@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