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세종텔레콤, 콘텐츠 유통 분야 사업 분리…자회사 설립한다

  • 노윤주 기자 daisyroh@
  • 2021-01-18 11:17:43
세종텔레콤, 콘텐츠 유통 분야 사업 분리…자회사 설립한다
/출처=왈라뷰

세종텔레콤이 콘텐츠와 유통 사업부를 분리해 자회사를 설립한다.


18일 세종텔레콤은 뷰티 플랫폼 왈라뷰를 중심으로 독립법인이자 100% 자회사인 '콘텐츠캐리어'를 출범한다고 밝혔다.


세종텔레콤은 통신사업자인 모기업과 분리해 ‘데이터 중심의 콘텐츠 유통 전문 기업' 이미지를 확고히 하기 위한 결정이라고 밝혔다. 또 변화가 많은 커머스 산업에서 빠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몸집을 줄였다고 설명했다.


콘텐츠캐리어는 향후 중소 사업자를 대상으로 브랜딩부터 배송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할 계획이다.


사업은 크게 5가지 부문으로 △마켓플레이스 ‘왈라뷰’ △숏폼 콘텐츠 제작 및 유통 ‘스튜디오 컵누들’ △도심 내 마이크로풀필먼트 서비스 ‘왈라비’ △인플루언서 및 SNS 마켓에 최적화된 판매솔루션 ‘샵코왈라’ △아이오앤코코리아 와 함께 전개하는 글로벌 상품유통 등이다.


도심 내 물류유통센터인 왈라비와 협력사인 아이오앤코코리아가 보유하고 있는 국내 외 오프라인 유통채널을 활용해 중소판매자들의 물류 배송 문제점을 해소하겠다는 목표다. 또 지난해 월 활성이용자(MAU) 약 20만 명을 기록한 왈라뷰와 가장 최근 오픈한 숏폼 콘텐츠 제작 및 유통 채널 스튜디오 컵누들'을 브랜딩 및 마케팅홍보, 판매 채널로 활용한다. 중소판매자와 인플루언서 매칭·판매·정산관리를 지원하는 샵코왈라는 판매촉진 툴로 사용한다.


김성훈 콘텐츠캐리어 대표는 "1인 사업자 및 중소기업이 대형사와의 경쟁에서 뒤처지지 않고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탄탄한 콘텐츠 유통망을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며 "보유 서비스를 강화해 대표 콘텐츠 유통 플랫폼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노윤주 기자 daisyroh@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