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한은 "전 세계 14개 중앙은행, CBDC에 분산원장 기술 적용 검토"

  • 도예리 기자 yeri.do@
  • 2020-05-18 16:46:36
한은 '전 세계 14개 중앙은행, CBDC에 분산원장 기술 적용 검토'
출처=셔터스톡.

한국은행이 분산원장 등 최신 기술을 접목해 지급결제시스템 혁신을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분산원장은 거래원장을 분산 관리하는 기술이다. 별도 관리 기관 없이 참가자 합의로 거래원장의 무결성을 유지한다. 한국은행은 내년 1월부터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파일럿 시스템 구축할 예정이다.

18일 한국은행은 14개 중앙은행의 12개 사례를 분석한 ‘해외 중앙은행의 CBDC 추진 현황’ 참고자료를 내고 이같이 전했다.

자료에 따르면 대부분 중앙은행은 현재 지급결제시스템에 적용되고 있는 집중형 원장관리, 계좌기반 거래 등 기술에서 벗어나 새로운 기술이 CBDC에 접목될 수 있는지 연구하고 있다. 하이퍼레저 패브릭, 코다, 쿼럼, 이더리움 등 분산원장 플랫폼을 활용해 CBDC 구현 가능성을 검증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바하마는 시범운영을 실시하고 있고, 스웨덴과 중국은 개념검증을 완료해 시범운영을 준비하고 있다. 나머지 사례는 개념검증을 진행 중이다.


한은 '전 세계 14개 중앙은행, CBDC에 분산원장 기술 적용 검토'
출처=한국은행 '해외 중앙은행의 CBDC 추진 현황' 참고자료 캡쳐.

한은은 CBDC 이용 목적에 따라 거액CBDC와 소액CBDC로 분류했다. 스위스, 프랑스, 싱가포르, 일본-ECB, 캐나다, 태국-홍콩 중앙은행은 거액CBDC를 도입하고자 한다. 이들은 직접 운영방식을 염두에 두고 있다.


한은 '전 세계 14개 중앙은행, CBDC에 분산원장 기술 적용 검토'
출처=한국은행 '해외 중앙은행의 CBDC 추진 현황' 참고자료 캡쳐.

반면 노르웨이, 동카리브, 바하마, 스웨덴, 영국, 중국은 소액CBDC를 중점적으로 연구하고 있다. 이들 국가에선 중앙은행이 주관해 개인 고객의 CBDC를 금융기관, 지급결제서비스 제공업자가 관리하도록 하는 간접 운영방식을 고려하고 있다.

다만 원장관리 방식은 거액과 소액 모두 분산형을 염두에 두고 있다.

한은은 “영란은행, 프랑스 중앙은행 등은 CBDC가 사회 전반에 미치는 영향이 큰 점을 고려해 외부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며 한은도 “외부 기술자문단 구성 등을 통해 전문적 견해를 청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도예리 기자 yeri.do@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